비에 젖은 풀잎 노래

 

이제라도 하늘 비

멈추고 따사로운

햇살 보여주세요

 

나비도 그립고

고추 잠자리도 그립고

산을 찾아 오르는

등산 객 풀잎을 좋아하는

친구도 그립습니다

 

빗물에 젖어

떨리는 몸 햇살에

말리고 싶어요

 

며칠을 쏟아 붓는 하늘 비에

나 쓰러 질 것 같아서

잿빛 하늘이 지겹습니다

 

부처님 부처님

햇살이 보고 싶어요

햇살이 그립습니다